👋🏻 저를 소개합니다!

안녕하세요, 이민혜민입니다. 별칭으로는 제 본명인 ‘혜민’을 쓰고 있습니다. 현재는 서울시 성북구에서 ‘성북청년시민회’라는 청년단체에서 활동하고 있고, 스스로를 소개할 때는 ‘교육기획자’ 또는 ‘청년활동가’라는 표현을 택하곤 합니다.

😍 키워드로 소개해봐요!

#문화 : 사람들이 모여있는 곳이라면 어디든, 공유되는 언어와 행동양식이 있고, 고유한 문화가 있잖아요. 저는 예전부터 인간에 대한 관심이 많았고, 그것이 ‘문화’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진 것 같습니다. 현재 일하고 있는 단체에서도, ‘공론장’의 문화를 잘 만들어가기 위한 여러 실천들을 수집하고 실천하는 것에 꾸준히 참여하고 있어요. 또한 개인적으로, 다양한 문화 컨텐츠에 투여하는 시간이 정말 많습니다. 일할 때를 포함해 거의 하루종일, 무언가를 듣고 보고 읽고 있는 것 같아요. 다른 사람을 상처입히지 않는 문화 컨텐츠를 생산하는 데 기여하고 싶습니다. 우리의 삶은, 제도나 법에도 많은 영향을 받지만, 문화에도 여러 영향을 받는다고 생각되기 떄문에요.

#대화 : 최근 몇 년간은 오로지, 제 주변에 있는 사람들, 그리고 이 사회를 살아가는 청소년/청년들이 부디 조금이라도 더 살고 싶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활동을 해왔던 것 같아요. 살고 싶어지려면 어떻게 해야할까 고민하면서, 안전하고 다정하고 의미있는 대화의 가치에 대해 다시금 생각하게 되었습니다. 지금도, 서로를 끌어올려주고 영감이 될 수 있는 대화가 있는 책 모임이나 클럽하우스 방송 등을 열심히 하고 있어요.

#청년활동 : 주로 활동해 온 영역이 이곳이다 보니, 최근의 가장 많은 걱정과 애정을 쏟고 있는 곳이 이곳인 것 같습니다. 청년이라는 정체성을 지니고 살면서, 저의 ‘청년으로서의’ 관점이 사회 변화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쭉 바라왔는데요. 청년단체에서 당사자 운동을 하면서 그 바람이 조금씩 충족되고 있다고 생각되어 만족스러운 시간들을 보내고 있습니다.

🙋🏻 어떤 것에 관심이 있나요?

주로 제가 가지고 있는 문제의식을 동료들과 함께 모여서 해결하는 활동에 관심이 많습니다. 계속 읽고, 쓰고, 사유하며 문제의식을 선명하게 만들 수 있는 교육활동에 관심이 많고, 시민들의 문제의식을 정책과 정치와 사회에 반영하는 일들에 관심이 많습니다.

키워드로 꼽아보면 이런 것들일까요?

  • 사회참여, 청년참여, 공론장

  • 정책, 정치, 거버넌스

  • 대안교육, 비진학(대학 밖)청년

  • 학습 커뮤니티 (인문학, 글쓰기, 책읽기)

  • 사회혁신, 체인지메이커

  • 마을공동체, 네트워킹

🙇‍♀️ 도움이 필요해요

  • 카누 플랫폼에 대한 이해를 깊이 하고, 여러 활용방식에 대한 영감을 얻을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! 제가 활동하는 영역에, 잘 적용할 수 있도록요!

  • 제가 진행하는 것이 아닌 온라인 모임에 정말 오랜만에 참여해봐요 ㅎㅎ 워크숍 진행 자체를 잘 관찰하며 편안한 마음으로 참여하고 싶습니다!

트리
문화라는 키워드가 너무 인상깊네요!! 사람이 모이면, 문화가 만들어진다는 것을 보며 그렇다면 커뮤니티의 문화는 어떠해야 할까 고민하게 되네요. 앞으로 많은 이야기해봐요 :)
사진·파일

TIP 최대 크기 10M 파일을 20개까지 업로드할 수 있습니다. 이미지는 드래그해서 순서를 조정할 수 있습니다.